본문으로 바로가기
HOME > 인트로 메인 > 심리학 스토리

심리학 스토리

 
[집단 따돌림에 갇힌 아이들] 집단따돌림을 어떻게 예방할 수 있는가: 담임교사의 예방 방안
작성자 : INPSYT 등록일 : 2016-02-03





우리 아이들을 괴롭히는 집단따돌림!
담임교사로서 어떤 예방 방안들을 제시할 수 있을까요?









집단따돌림을 어떻게 예방할 수 있는가:

담임교사의 예방 방안

 

담임교사는 다양한 활동을 통하여 또래관계를 긍정적으로 변화시켜 집단따돌림 없는 학급을 만들어야 한다.

 

학급 규칙 만들기

- 학생들과 협력하여 만듭니다.

- 짧고 단순하게, 이해하기 쉽게 만듭니다.

- 구체적이고 실행 가능하게 만듭니다.

- 모든 사람이 동의하고 수용하도록 만듭니다.

- 부정적인 표현보다는 긍정적인 표현으로 만듭니다.

- 학생들이 기억하기 쉽도록 10문항 내외로 만듭니다.

- 지속적이고 공평하게, 일관성 있게 실행될 수 있게 만듭니다.

- 필요에 따라 주기적으로 검토하고 개정합니다.

 

예시

 

우리의 약속: 나는 우리의 약속을 잘 지킬 것을 맹세합니다.

- 집단따돌림은 우리 반에서 허용되지 않습니다.

- 일부러 골탕을 먹이거나 싫어하는 별명을 부르지 않습니다.

- 때리거나 밀거나 차지 않습니다.

- 전학 온 학생에게 친절하게 대합니다.

<이하 생략>

 

 

사이버 상담

사이버 상담제도는 학생들이 직접 교사를 찾아오는 어려움을 없앨 수 있고, 다른 친구들을 의식할 필요가 없는 제도입니다. 교사는 학급 안의 상황을 보고받음으로써 학급에서 생길 수 있는 더 큰 문제를 사전에 막을 수 있으며, 학급에서 일어나는 불미스러운 사건들을 민주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습니다.

사이버 상담제도운영을 학생들에게 알립니다.

학생들에게 교사의 전자우편 주소를 가르쳐 줍니다.

사이버 상담 이용의 원칙을 알립니다.

원칙 1. 선생님께 편지를 보낼 때는 실명으로 보냅니다.

원칙 2. 사건의 내용을 있었던 사실만 적습니다.

원칙 3. 익명으로 보낸 전자우편에는 답하지 않습니다.

담임교사는 그 처리 과정을 신고한 학생에게 전자우편으로 알립니다.

 

쪽지 상담

쪽지 상담은 학생이 쓴 일기나 노트, 편지 혹은 경험 보고서 등을 통하여 자유롭게 진술한 내용에 교사가 다양한 상담 기법을 활용하여 글로 피드백해 주는 방법입니다. 쪽지 상담은 공감이나 자기노출, 맞닥뜨림 등 여러 가지 상담 기법을 활용한다는 측면에서 다른 글쓰기와 구별됩니다. 학생들은 자기 자신에 대한 이야기를 솔직하게 표현할 때, 교사는 재진술, 명료화, 반영 등의 상담 기법을 사용할 때, 학생들로 하여금 일회성의 상담으로 끝나지 않고 상담이 지속될 수 있도록 합니다. 쪽지 상담은 다음의 방법으로 이루어져야 합니다.

 

- 반응하기: 교사는 학생이 자신의 이야기를 한 부분에 밑줄을 긋고 반응합니다. 타인의 일보다는 실제로 그러한 일에 자기 자신은 어떻게 관련되는지 기록했을 때, 이에 반응하면 학생들이 자신의 문제를 보다 관심 있게 살펴볼 수 있습니다.

 

- 표현하기: 학생이 느낌을 나타내는 형용사를 썼을 경우, 교사가 그 형용사 밑에 줄을 긋고 반응을 나타내면 학생은 자신의 감정이 이해되고 수용되었음을 느낄 수 있습니다.

 

- 관계 형성하기: 전체 피드백을 하는 경우 상담 초기에 자신의 이야기를 솔직하게 말해 주어 고맙다.’ 혹은 솔직한 너의 글을 읽고 나니 너와 한층 가까워진 것 같다. 앞으로 선생님과 계속 만났으면 좋겠구나.’ 등의 반응을 보이면, 학생들은 지속적으로 쪽지를 통한 교사와의 만남을 경험하고 싶어 할 것입니다.

 

출처 집단따돌림에 갇힌 아이들. 유형근 외 공저. 학지사.

http://www.inpsyt.co.kr/psy/book/view/1962